로고

내년도 최저임금 9천620원, 5.0% 인상…월환산액 201만580원

한국정책방송 | 기사입력 2022/06/30 [08:37]

내년도 최저임금 9천620원, 5.0% 인상…월환산액 201만580원

한국정책방송 | 입력 : 2022/06/30 [08:37]
▲     © 뉴스포커스

 

 

내년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5.0% 오른 시간당 9천620원으로 정해졌다.

 

최저임금을 심의·의결하는 사회적 대화 기구인 최저임금위원회는 29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8차 전원회의를 열어 내년도 최저임금을 9천620원으로 의결했다.

 

이는 올해 최저임금(9천160원)보다 460원(5.0%) 높은 금액이다. 내년도 최저임금의 월 환산액(월 노동시간 209시간 기준)은 201만580원이다.

 

내년도 최저임금은 표결을 거쳐 결정됐다.

 

노사 양측은 박준식 최저임금위원장의 요청에 따라 3차례에 걸쳐 요구안을 제시했다. 하지만 양측의 입장 차이가 좀처럼 좁혀지지 않자 공익위원들은 9천620원을 제시한 뒤 표결을 제안했다.

 

최저임금위는 근로자위원, 사용자위원, 공익위원 9명씩 모두 27명으로 구성된다. 노사 간 입장 차이가 워낙 커 공익위원들이 사실상 캐스팅보트를 쥐고 있다.

 

근로자위원 9명 가운데 민주노총 소속 4명은 9천620원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회의장에서 퇴장해 표결에 불참했다. 한국노총 소속 5명만 표결에 참여했다.

 

사용자위원 9명은 표결 선포 직후 전원 퇴장했다. 이들은 기권 처리됐다.

 

결국 재적 인원 27명 가운데 민주노총 근로자위원을 제외한 23명이 투표에 참여한 셈이 됐다. 결과는 찬성 12명, 기권 10명, 반대 1명으로 가결이었다.

 

내년 최저임금 인상률은 올해(5.1%)에 약간 못 미치는 수준이다.

 

최근 5년간 시간당 최저임금은 2018년 7천530원(인상률 16.4%), 2019년 8천350원(10.9%), 2020년 8천590원(2.9%), 작년 8천720원(1.5%), 올해 9천160원(5.1%)이다

 

최저임금법에 따라 최저임금위는 이날 의결한 내년도 최저임금안을 고용노동부에 제출하게 된다.


원본 기사 보기:뉴스포커스

  • 도배방지 이미지

문화
이동
메인사진
안산시립예술단, 특별기획공연 안산의 사계 중 여름테마‘휴가’개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